‘만삭’ 아내 엘리베이터서 ‘성폭행’한 남자, 우리 재판부가 내린 결정

‘만삭’ 아내 엘리베이터서 ‘성폭행’한 남자, 우리 재판부가 내린 결정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b047013285.jpg 입니다.
클립아트 코리아 (기사와 관련없음)

만삭인 아내를 승강기에서 성폭행한 남성이 재판에 넘겨져 징역 7년을 선고받았다. 5일 법원에 따르면 조모씨(30)는 지난 2012년 2월 경기도 고양의 건물 엘레베이터에서 임신 8개월이던 만삭 아내를 강간하고 음부에 상해를 입혀 강간치상 혐의로 기소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c002008217.jpg 입니다.
클립아트 코리아 (기사와 관련없음)

조씨는 이번 사건 이전부터 부인A씨를 여러차례 폭행해 입건되기도 했다. A씨는 결국 조씨의 가정폭력에 시달리다 2014년 이혼을 했지만 현재까지 양육비를 한푼도 받지 못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c0020310381.jpg 입니다.
클립아트 코리아 (기사와 관련없음)

재판 1심에서는 “법적 혼인관계라도 산달이 얼마 남지 않은 만삭 임산부인 피해자가 아무나 드나드는 엘레베이터라는 극도의 비정상적 공간에서 성관계 요구해 동의했을리 없다” 판단해 징역 7년을 선고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DLs9Ld-VAAArN7z.jpg 입니다.
마녀의 법정 _ 기사와 관련없음

조씨 측은 A씨가 사건 발생 7년뒤인 지난해서야 고소를 진행했다는 것을 문제로 삼았지만 법원은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A씨는 “자식이 태어나면 폭력적인 성향이 고쳐질 것으로 믿고 참고 지냈지만 기대가 무너져 결국 이혼했다. 지금까지도 당시 사건에 악몽을 꾸는등 심리적, 정신적으로 피해가 계속되어 최근에야 고소를 결심했다”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1804021050067305_d.jpg 입니다.
온라인커뮤니티 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