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가오는 ‘수능’이 걱정.. 부산 관광고등학교서 학생·교직원 59명 ‘집단 식중독’ 발생

다가오는 ‘수능’이 걱정.. 부산 관광고등학교서 학생·교직원 59명 ‘집단 식중독’ 발생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stu.jpg 입니다.
기사와 무관한 사진 – 연합뉴스 / 클립아트코리아

부산 서구의 한 관광고등학교에서 집단으로 식중독에 걸려 수능을 앞둔 고3 학생들의 걱정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trd032tg14776.jpg 입니다.
기사와 무관한 사진 – 클립아트코리아

18일 부산 서구 보건소는 9, 10일 두 차례에 걸쳐 식중독 증상을 보인 학생과 교직원 129명을 대상으로 검사를 진행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K-002-1.jpg 입니다.
KBS1 (이하)

검사 결과 학생 54명과 교직원 5명이 식중독으로 판정되었고 이들은 설사, 구토, 복통을 호소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K-003-4.jpg 입니다.

식중독 판정 받은 이들에게서 병원성 대장균종이 검출된 것을 확인하여 학교에서 사용하는 칼, 도마, 보존식 등 22개 검체를 체취하여 조사한 결과 보존식에서 기준치 이상의 대장균이 확인되었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K-008-4.jpg 입니다.

이후 학교 측은 원격 수업으로 진행했다가 지난 17일 부터 다시 등하교 수업을 시작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K-011-4.jpg 입니다.

집단 식중독의 명확한 원인을 위해 보건당국에서 아직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며 학생들이 먹는 물과 급식에 사용된 음식물을 수거하여 식중독균 검출 여부를 추가로 조사 중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tip014d14080423.jpg 입니다.
기사와 무관한 사진 – 클립아트코리아

이에 대학수학능력시험이 보름 앞으로 다가온 현재 학생들과 학부모들의 걱정이 커지고 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