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비는 당연히 남자가 내야지!” 30대 여성 승객의 황당한 발언

“택시비는 당연히 남자가 내야지!” 30대 여성 승객의 황당한 발언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8%2581%25ED%2599%2594%2B%25ED%2583%259D%25EC%258B%259C%25EC%259A%25B4%25EC%25A0%2584%25EC%2582%25AC%2B%25281%2529.jpg 입니다.
기사와무관한사진-영화 택시운전사

술에 취해 택시요금 지불을 거부하며 출동한 경찰관을 폭행한 30대 여성이 벌금형 500만원을 선고받았다고 전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8%2581%25ED%2599%2594%2B%25ED%2583%259D%25EC%258B%259C%25EC%259A%25B4%25EC%25A0%2584%25EC%2582%25AC%2B%25282%2529.jpg 입니다.
기사와무관한사진-영화 택시운전사

서울중앙지법 형사 18단독 양은상 부장판사는 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기소된 A씨(31)에게 유죄를 인정하고 이같이 선고한것으로 전해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8%2581%25ED%2599%2594%2B%25EB%25B0%2595%25ED%2599%2594%25EC%2598%25817.jpg 입니다.
기사와무관한사진-영화 박화영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8%2581%25ED%2599%2594%2B%25ED%2583%259D%25EC%258B%259C%25EC%259A%25B4%25EC%25A0%2584%25EC%2582%25AC%2B%25283%2529.jpg 입니다.
이하 기사와무관한사진-영화 택시운전사

A씨는 지난 3월 서울 관악구의 한 건물 앞에서 술에 취해 택시기사와 요금 문제로 말다툼을 벌인것으로 알려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8%2581%25ED%2599%2594%2B%25ED%2583%259D%25EC%258B%259C%25EC%259A%25B4%25EC%25A0%2584%25EC%2582%25AC%2B%25284%2529.jpg 입니다.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이 택시요금을 내고 집에 갈 것을 권유하자 “내가 왜 요금을 내냐, 원래 남자가 내 주는 것 아니냐”며 욕설을 하고 경찰관을 수차례 걷어찬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것으로 알려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8%2581%25ED%2599%2594%2B%25ED%2583%259D%25EC%258B%259C%25EC%259A%25B4%25EC%25A0%2584%25EC%2582%25AC%2B%25285%2529.jpg 입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경찰관의 신체에 직접적인 유형력을 행사한 것으로 그 죄질이 불량하다”고 했다. 이어 “술에 취해 다소 우발적으로 범행을 저질렀고, 자백하고 반성하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전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8%2581%25ED%2599%2594%2B%25ED%2583%259D%25EC%258B%259C%25EC%259A%25B4%25EC%25A0%2584%25EC%2582%25AC%2B%25286%2529.jpg 입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