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이수만 “박진영 제 발로 안 온 것, 지금이라도..” (영상)

SM 이수만 “박진영 제 발로 안 온 것, 지금이라도..” (영상)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18766453_1982744838543440_327176562383783620_n.jpg 입니다.
네이트 광고

SM엔터테인먼트의 수장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가 JYP엔터테인먼트 대표 박진영에 대한 솔직한 심정을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18881131_1982744828543441_3577395703904621678_n.jpg 입니다.
네이트 광고

23일 공개된 보아의 리얼리티 ‘노바디 톡스 투 보아’에 출연한 이수만은 과거 SM에서 박진영을 뽑지않았다는 소문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 일축하며 “내가 안 뽑은게 아니라 자기가(박진영) 안온것”이라 억울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19027428_1982744841876773_6092757015528231607_n.jpg 입니다.
네이트 광고

그는 “박진영이 매일 얘기하지 않냐, 내가 자기를 안 뽑았다고. 근데 내가 안 뽑은게 아니라 자기가 안왔다. 오디션을 한 번 왔다 가는 사람이 어디있어. 다른 데 가서 하고는 내가 마치 자기를 버린것처럼”이라 토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asiansoul_jyp_117299901_3155835827797295_2700479436390572132_n.jpg 입니다.
박진영 인스타그램 (이하)

이어서 이수만은 “아직도 박진영이 SM에 오디션을 볼 용의가 있다면 나는 받아줄 용의가 있다”라 고백해 폭소를 유발시키기도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asiansoul_jyp_117320634_2826048171013867_678570931456500692_n.jpg 입니다.

그간 박진영은 ‘인생술집’,’불후의 명곡’등에 출연하며 SM오디션 일화를 공개했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asiansoul_jyp_117573334_283547719609767_4157992551623380649_n.jpg 입니다.

당시 박진영은 “SM오디션에 떨어졌는데 이수만 선생님이 그 곡만은 팔라고 했다”라는 사연을 공개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asiansoul_jyp_122742848_973386209851127_8916386149288219466_n.jpg 입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