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소권 없음” 대구 새마을금고 ‘흉기 난동 사건’ 범인 결국 숨졌다..

“공소권 없음” 대구 새마을금고 ‘흉기 난동 사건’ 범인 결국 숨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89%25B4%25EC%258A%25A41%2B%25281%2529.jpg 입니다.
뉴스1

대구의 한 새마을금고에서 직원 2명을 살해한 뒤 극단적 선택을 했던 전직 임원이 결국 사흘 만에 숨졌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89%25B4%25EC%258A%25A41%2B%25282%2529.jpg 입니다.
뉴스1

대구 동부경찰서는 27일 새벽 4시34분께 이 사건 피의자 A(67)씨가 사망했다고 전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89%25B4%25EC%258A%25A41%2B%25283%2529.jpg 입니다.
뉴스1

A씨는 지난 24일 오전 11시25분께 대구 한 새마을금고 사무실에서 남성 직원 B(48)씨와 여성 직원 C(38)씨를 흉기로 살해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89%25B4%25EC%258A%25A41%2B%25284%2529.jpg 입니다.
뉴스1

A씨는 범행 뒤 극단적 선택을 해서, 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았지만 결국 이날 숨진것으로 전해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7%25B0%25ED%2595%25A9%25EB%2589%25B4%25EC%258A%25A4%2B%25281%2529.jpg 입니다.
연합뉴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숨진 두 직원과 오랫동안 재판을 진행하는 등 갈등을 빚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7%25B0%25ED%2595%25A9%25EB%2589%25B4%25EC%258A%25A4%2B%25282%2529.jpg 입니다.
연합뉴스

경찰은 피의자의 사망으로 이 사건을 공소권 없음 의견을 달아 검찰에 넘길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7%25B0%25ED%2595%25A9%25EB%2589%25B4%25EC%258A%25A4%2B%25283%2529.jpg 입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