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한테 사랑한다는 말을 한 번도..” 후회의 눈물을 흘리는 ‘김민종’

“엄마한테 사랑한다는 말을 한 번도..” 후회의 눈물을 흘리는 ‘김민종’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AF%25B8%25EC%259A%25B0%25EC%2583%25881.jpg 입니다.
이하 SBS 미운우리새끼

김민종은 29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새롭게 멤버로 합류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AF%25B8%25EC%259A%25B0%25EC%2583%25882.jpg 입니다.

김민종은 운전을 하며 노래를 듣던 중 갑작스레 눈물을 흘렸다. 김민종이 도착한 곳은 부모님의 산소였고, 지난 10월 김민종의 어머니가 돌아가셨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AF%25B8%25EC%259A%25B0%25EC%2583%25883.jpg 입니다.

김민종은 막걸리와 커피를 한 잔씩 올린 후 절을 했다. 이후 김보성이 안개꽃을 들고 나타났고, “괜찮냐”라며 김민종의 마음을 살피기도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AF%25B8%25EC%259A%25B0%25EC%2583%25884.jpg 입니다.

김민종은 “엄마가 안개꽃 좋아하는 거 기억하셨냐. 어머니가 보성이 형 너무 좋아하셨는데”라며 고마움을 표현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AF%25B8%25EC%259A%25B0%25EC%2583%25885.jpg 입니다.

김민종은 “전날까지도 아주 좋으셨는데 낮 2시에 배 아프다고 해서 누나한테 ‘모시고 병원 가 봐’라고 단순하게 생각하고 일 보고 있었다.”라고 말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AF%25B8%25EC%259A%25B0%25EC%2583%25886.jpg 입니다.

이어, “5시쯤 병원에서 이상한 소리 한다고 빨리 와보라고 해서 갔더니 마음의 준비를 하라고 했다. 7시에 돌아가셨다. 임종 잘 보고 돌아가시기 5분 전까지도 끄덕끄덕하시고”라며 당시 상황을 전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AF%25B8%25EC%259A%25B0%25EC%2583%25887.jpg 입니다.

김민종은 “형 (어머니에게) 잘해야 한다. 어머니한테 사랑한다는 말을 한 적이 한 번도 없다. 한이 맺히더라. 돌아가시기 5분 전에”라며 끝내 눈물을 보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AF%25B8%25EC%259A%25B0%25EC%2583%25889.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AF%25B8%25EC%259A%25B0%25EC%2584%25B88.jpg 입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