촬영장 스탭들, 팬들에게 피해갈까 마스크 ‘이렇게’ 쓰고 연습하는 ‘톰 크루즈’

촬영장 스탭들, 팬들에게 피해갈까 마스크 ‘이렇게’ 쓰고 연습하는 ‘톰 크루즈’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tom-2.jpg 입니다.
연합뉴스 / Backgrid

영화 ‘미션 임파서블 7’ 촬영 중인 현장에서 톰 크루즈의 모습이 포착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Backgrid2.PNG 입니다.
Backgrid (이하)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마스크를 착용한 채 등장한 그는 팬들과 만나며 혹시 모를 감염을 예방하려 마스크를 두 겹으로 착용해 화제가 되고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Backgrid3.PNG 입니다.

지난 29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이날 이탈리아 로마 ‘미션 임파서블 7’ 촬영 현장 속 톰 크루즈(Tom Cruise)의 모습을 담았다.

이날 톰 크루즈는 세트장에서 헤일리 앳웰(Hayley Atwell)과 자동차 추격 신을 촬영했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Backgrid4.PNG 입니다.

흔히 볼 수 없는 블록버스터 촬영으로 현장에는 팬들이 하나둘 모이기 시작했고, 톰 크루즈는 팬들에게 인사를 건네기 위해 촬영을 잠시 중단하였다.
흰색 셔츠에 회색 정장 베스트를 입고 넥타이를 맨 그의 모습은 멋진 수트핏으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하지만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것은 따로 있었다. 바로 그가 착용한 마스크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Backgrid.PNG 입니다.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현장의 모든 사람들이 마스크를 끼고 있었지만 그는 의료용 마스크 위에 두꺼운 면 마스크를 겹쳐 쓴 모습으로 팬들에게 인사를 건네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스텝들과 팬들에게 피해가 될까 봐 그는 숨을 제대로 쉴 수 없는 답답함을 꾹 참고 촬영 때를 제외하고는 단 하나의 마스크도 벗지 않았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8%2581%25ED%2599%2594%2B%2527%25ED%2583%2591%25EA%25B1%25B4%2527%2B%25EC%258A%25A4%25ED%258B%25B8%25EC%25BB%25B7%2B%2528%25EB%25A6%25AC%25ED%258B%2580%25EB%25B9%2585%25ED%2594%25BD%25EC%25B2%2598%25EC%258A%25A4%2529.jpg 입니다.
영화 ‘탑건’ 스틸컷 (리틀빅픽처스)

특히 지난달 스텝 12명이 코로나19 확진을 받아 촬영이 중단된 바 있기에 더욱 안전에 신경을 쓰는 듯 보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8%25A8%25EB%259D%25BC-1.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이런 그의 모습은 많은 이들을 감동케 했다. 팬들은 “진정한 이 시대의 매너남이다”, “얼굴도 잘생겼는데 인성도 좋다”, “아직도 마스크 안 쓰는 사람들이 좀 보고 배워야 한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8%25A8%25EB%259D%25BC-2.jpg 입니다.
온라인커뮤니티

한편 톰 크루즈는 지난 9월 ‘미션 임파서블 7’ 출연진과 제작진을 위해 사비 8억 원을 들여 대형 크루즈선을 빌려 화제가 된 바 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