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 ‘127명’ 무더기 확진… ‘수능’ 앞두고 있는 학생들 불안..

학생 ‘127명’ 무더기 확진… ‘수능’ 앞두고 있는 학생들 불안..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A0%2595%25EA%25B8%2580%25ED%2594%25BC%25EC%2589%25AC2-1.jpg 입니다.
이하 KBS2 정글피쉬2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코앞에 두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판정을 받은 학생이 사흘(27일~29일)간 127명 늘었다고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A0%2595%25EA%25B8%2580%25ED%2594%25BC%25EC%2589%25AC2-2.jpg 입니다.

30일 교육부에 따르면, 고등학교 3학년 학생부터 순차적 등교를 시작한 5월 20일부터 전날까지 확진 판정을 받은 학생은 누적 1300명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A0%2595%25EA%25B8%2580%25ED%2594%25BC%25EC%2589%25AC2-3.jpg 입니다.

이는 이달 26일까지 누적치인 1173명보다 127명 늘어난 것이다. 27일 발표 때와 비교하면 132명 증가했다. 누적 통계에 26일 확진자 5명이 뒤늦게 반영됐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A0%2595%25EA%25B8%2580%25ED%2594%25BC%25EC%2589%25AC2-4.jpg 입니다.

교직원 확진자는 이달 26일까지 누적 222명(26일 2명 추가 반영)이었다. 이후 27일부터 전날까지 25명 늘어 247명이 됐다고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A0%2595%25EA%25B8%2580%25ED%2594%25BC%25EC%2589%25AC2-5.jpg 입니다.

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면서 이날 오전 10시 기준 11개 시·도 223개 학교가 등교 수업일을 조정했다고 전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A0%2595%25EA%25B8%2580%25ED%2594%25BC%25EC%2589%25AC2-6.jpg 입니다.

다만 27일 기준 309개교와 비교하면 86개교 줄었다. 수능을 대비해 원격수업으로 전환한 학교는 통계에 포함되지 않았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A0%2595%25EA%25B8%2580%25ED%2594%25BC%25EC%2589%25AC2-7.jpg 입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