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상 난간에 강아지 목 매달아.. 끔찍하게 학대한 ‘이유’가 고작.. 충격

옥상 난간에 강아지 목 매달아.. 끔찍하게 학대한 ‘이유’가 고작.. 충격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D%2581%25B4%25EB%25A6%25BD%25EC%2595%2584%25ED%258A%25B8%25EC%25BD%2594%25EB%25A6%25AC%25EC%2595%2584%2B%25281%2529.jpg 입니다.
기사와무관한사진/클립아트코리아

‘소변을 제대로 가리지 못한다’라는 이유로 애완견을 난간에 매달아 고통을 주며 학대한 40대가 벌금형을 선고 받았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D%2581%25B4%25EB%25A6%25BD%25EC%2595%2584%25ED%258A%25B8%25EC%25BD%2594%25EB%25A6%25AC%25EC%2595%2584%2B%25287%2529.jpg 입니다.
기사와무관한사진/클립아트코리아

광주지법은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A(48) 씨에게 벌금 400만 원을 선고했다고 29일 전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A%25B5%25AC%25EB%25AF%25B8%25ED%2598%25B8%25EB%258E%2590%2B%25281%2529.jpg 입니다.
기사와무관한사진/구미호뎐

A 씨는 ‘개가 소변을 제대로 가리지 못한다’라는 이유로 지난 4월 19일 오후 10시 50분께 광주 지역 자택 옥상에서 목줄을 이용해 애완견을 난간 밖에 매단 혐의로 기소된 바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A%25B5%25AC%25EB%25AF%25B8%25ED%2598%25B8%25EB%258E%2590%2B%25282%2529.jpg 입니다.
기사와무관한사진/구미호뎐

재판부는 “동물 역시 고통을 느끼는 존재로서 부당하게 취급받거나 학대당하지 않아야 한다. 특히 반려동물 등 인간에게 의존하고 있는 동물은 적정하게 보호·관리돼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D%2581%25B4%25EB%25A6%25BD%25EC%2595%2584%25ED%258A%25B8%25EC%25BD%2594%25EB%25A6%25AC%25EC%2595%2584%2B%25282%2529.jpg 입니다.
이하 기사와무관한사진/클립아트코리아

이어 “A 씨는 동일한 개에 대한 학대 행위로 이미 벌금형을 선고받은 전력이 있음에도 재범했다. 생명체에 대한 존중 의식이 미약한 A 씨의 죄책이 결코 가볍지 않다”라고 전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D%2581%25B4%25EB%25A6%25BD%25EC%2595%2584%25ED%258A%25B8%25EC%25BD%2594%25EB%25A6%25AC%25EC%2595%2584%2B%25283%2529.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D%2581%25B4%25EB%25A6%25BD%25EC%2595%2584%25ED%258A%25B8%25EC%25BD%2594%25EB%25A6%25AC%25EC%2595%2584%2B%25284%2529.jpg 입니다.

재판부는 “이 사건으로 개의 몸에 손상이 발생하지는 않은 점, A 씨가 잘못을 반성하며 동물 학대 행위를 하지 않을 것을 다짐하는 점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라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D%2581%25B4%25EB%25A6%25BD%25EC%2595%2584%25ED%258A%25B8%25EC%25BD%2594%25EB%25A6%25AC%25EC%2595%2584%2B%25285%2529.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D%2581%25B4%25EB%25A6%25BD%25EC%2595%2584%25ED%258A%25B8%25EC%25BD%2594%25EB%25A6%25AC%25EC%2595%2584%2B%25286%2529.jpg 입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