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떼 수만 마리가…” 여객기를 뒤덮은 벌떼.. 항공기 이륙 지연 소동.. (영상)

“벌떼 수만 마리가…” 여객기를 뒤덮은 벌떼.. 항공기 이륙 지연 소동.. (영상)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MSN%2B%25281%2529.jpg 입니다.
MSN

인도 공항에서 때아닌 벌떼 습격으로 항공기 이륙이 지연되는 소동이 벌어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MSN%2B%25282%2529.jpg 입니다.
MSN

1일(현지시간) 더타임스오브인디아는 서벵골주 콜카타국제공항에 이틀 연속으로 벌떼가 나타나 여객기 운항이 차질을 빚었다고 보도했다. 지난달 29일, 콜카타국제공항에서 이륙 대기 중이던 비스타라항공 여객기에 수만 마리의 벌떼가 들러붙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MSN%2B%25283%2529.jpg 입니다.
MSN

신고를 받은 소방대는 승객 탑승을 보류하고 소방호스로 물을 분사하며 30여 분간 벌떼 퇴치 작전을 벌였다. 이 때문에 여객기 운항이 지연됐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SOMERSET%2BBEEKEEPERS%2527%2BASSOCIATION.jpg 입니다.
기사와무관한사진/SOMERSET BEEKEEPERS’ ASSOCIATION

비스타라항공 대변인은 “오후 4시경 콜카타국제공에서 출발해 델리로 향할 예정이던 여객기에 벌떼가 들러붙어 승객 탑승이 제한됐다. 여객기 이륙도 1시간 늦춰졌다”고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Sunset%2BMagazine.jpg 입니다.
기사와무관한사진/Sunset Magazine

다음날 현지언론은 소동 16시간 만인 30일 오전 10시 30분 다시 나타난 벌떼가 포트블레어로 향할 예정이던 비스타라항공 여객기에 자리를 잡았다고 전했다. 벌떼는 수많은 여객기 중 하필 또 비스타라항공 여객기를 고른 것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Time%2BMagazine.jpg 입니다.
기사와무관한사진/Time Magazine

벌떼가 짐을 싣기 위해 문을 열어둔 화물칸 바로 위에 들러붙어 접근도 어려웠다. 콜카타국제공항에 재차 출동한 소방대는 이번에도 물대포로 벌떼를 퇴치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AF%25B8%25EC%258A%25A4%2B%25ED%258E%2598%25EB%25A0%2588%25EA%25B7%25B8%25EB%25A6%25B0%2B%25EA%25B3%25BC%2B%25EC%259D%25B4%25EC%2583%2581%25ED%2595%259C%2B%25EC%2595%2584%25EC%259D%25B4%25EB%2593%25A4%2B%25EC%259D%2598%2B%25EC%25A7%2591.jpg 입니다.
기사와무관한사진/미스 페레그린 과 이상한 아이들 의 집

연이은 벌떼 습격에 공항 측은 소방대와 함께 벌집을 제거하려 공항 주변을 샅샅이 뒤지고 살충제를 분사했다. 하지만 벌집은 끝내 발견하지 못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8%2581%25EC%2583%2581.gif 입니다.
MSN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