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려주세요..” 운전 중인 ‘택시기사’ 무차별 폭행한 ‘만취 승객’

“살려주세요..” 운전 중인 ‘택시기사’ 무차별 폭행한 ‘만취 승객’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PNG 입니다.
YTN

충남 논산에서 만취 승객이 택시기사를 무차별 폭행한 사건이 발생했다. 택시기사는 이 사건 이후 택시에 탄 승객이 움직일 때마다 가슴이 철렁 내려앉는 등 불안해하는 트라우마에 시달리고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12-07%2B21%253B08%253B01.PNG 입니다.
YTN

한밤 중, 승객은 갑자기 안경을 쓴 운전기사 얼굴을 향해 주먹을 휘두른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12-07%2B21%253B08%253B23.PNG 입니다.
YTN

운전대를 부여잡은 무방비 상태의 기사를 쉴 새 없이 때리는 승객에 겨우 차를 세우고 밖으로 도망치자 승객은 쫓아내려 위협을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12-07%2B21%253B08%253B36.PNG 입니다.
YTN

결국, 겁에 질린 기사는 차를 몰고 달아나 경찰에 그를 신고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qv001tg02622.jpg 입니다.
클립아트 코리아 (참고사진)

폭행을 당한 기사는 턱관절에 피가 고이는 등 2주의 치료가 요구되는 상처를 입었고 기사 생활을 한지 1년만에 겪은 사건으로 정신적으로 큰 충격에 휩싸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ti325021227.jpg 입니다.
클립아트 코리아 (참고사진)

피해 택시기사는 “그날 이후 저녁에 약주하신 분들은 태우기가 겁난다. 옆에 타시든 뒤에 타시든 한 번 맞으니까 몸이 저도 모르게 떨립니다.”라 토로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trd032tg02759.jpg 입니다.
클립아트 코리아 (참고사진)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