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실, 훼손 걱정 없어’ 이제 카카오톡에서 신분증 꺼낸다 ‘카카오 전자지갑’ 출시

‘분실, 훼손 걱정 없어’ 이제 카카오톡에서 신분증 꺼낸다 ‘카카오 전자지갑’ 출시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B9%25B4%25EC%25B9%25B4%25EC%2598%25A4.jpg 입니다.
카카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D%2581%25B4%25EB%25A6%25BD%2B%25ED%2599%2588%25ED%258E%2598%25EC%259D%25B4%25EC%25A7%2580.png 입니다.
클립 홈페이지

16일, 신분증·자격증·증명서 등을 카카오톡에서 보관, 관리할 수 있는 ‘카카오톡 지갑’이 출시됐다.

카카오에 의하면 이용자들은 개인의 신원 확인과 인증, 전자서명이 필요한 상황에서 기존 공인인증서 대신 지갑 내 카카오 인증서를 활용할 수 있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jpg 입니다.
클립아트코리아 (이하)

카카오톡 최신 버전(v9.1.5) 업데이트 후 카카오톡 ‘더보기’ 탭에서 사용 가능하다.

지갑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약관 동의와 본인확인 절차를 거쳐야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3.jpg 입니다.

카카오는 지난 9월 행정안전부의 ‘공공분야 전자서명 확대 도입을 위한 시범사업’의 후보 사업자로 선정됐었다.

이달 중 최종 시범사업자로 선정되면 내년 1월부터 정부24와 국민권익위원회 ‘국민신문고’, 국세청 홈택스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4.jpg 입니다.

아울러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전자출입명부 QR 체크인과 모바일 운전면허 확인 서비스, 산업인력공단이 발급하는 495종목의 국가기술 자격증 등도 순차적으로 담길 예정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5.jpg 입니다.

카카오는 모바일 학생증을 비롯해 모바일 신분·자격 증명 서비스가 필요한 각종 단체, 재단, 기업, 교육기관 등과 추가 파트너십을 맺어 다양한 신분·자격 증명도 담을 계획이라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6.jpg 입니다.

카카오는 위·변조 및 부인방지를 위해 발급 정보를 블록체인에 기록하는 등 카카오가 보유한 최고 수준의 보안 기술을 적용하였다.

카카오는 이용자들의 분실이나 훼손 우려 없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자신을 증명하고 자격을 증명할 수 있게 됐다고 소개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