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주 판매량 ‘300만 장’ 돌파한 ‘방탄소년단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첫 주 판매량 ‘300만 장’ 돌파한 ‘방탄소년단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경향신문

그룹 방탄소년단(BTS)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MAP OF THE SOUL : 7)이 K팝 최초로 발매 첫 주 판매량(초동) 300만 장을 돌파했다고 한다.

지난 24일 국내 음반 판매량 집계사이트 한터차트에 따르면 ‘맵 오브 더 솔 : 7’은 이날 오전 11시 20분께 판매량 300만 장을 넘어섰다고 전해진다. 지난 21일 오후 6시 정식 발매가 시작된 지 65시간여 만이라고 한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루쏘쏘

이 앨범은 발매 1시간 만에 누적 판매량 100만 장을 돌파했고, 발매 하루 만에 265만 장이 팔려나가는 등 연이어 기록적 판매고를 올리고 있다고 전해진다.

아직 초동 집계 기간이 남아있는 만큼 어떤 기록을 쓸지 주목된다고 한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아이돌월드-고품격 아이돌팬질 커뮤니티

방탄소년단은 미 현지시간 24일(한국시간 25일) 방영되는 NBC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을 통해 타이틀곡 ‘온'(ON) 무대를 처음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뉴욕 기차역인 그랜드 센트럴 터미널에서 마칭밴드(행진 악대) 등과 대규모 퍼포먼스를 펼치는 장면이 예고편으로 공개돼 이목이 쏠렸다고 전해진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싱글리스트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