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 체결…의리 지키며 다시 한번 손 맞잡은 강동원

YG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 체결…의리 지키며 다시 한번 손 맞잡은 강동원

영화 ‘마스터’

배우 강동원이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와 계속 함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영화 ‘마스터’

21일 YG엔터테인먼트는 강동원과 최근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NEW 제공

강동원과 YG엔터테인먼트가 인연을 맺은 것은 지난 2016년 부터다.

2016년에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함께 활동을 시작한 강동원은 2019년에 계약이 끝났을 때도 YG엔터테인먼트와 재개약한 것으로 알려졌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V LIVE ‘V MOVIE’

강동원은 YG엔터테인먼트가 승리, 양현석, 마약 등 여러 논란으로 이미지가 많이 안 좋아졌으나 이번에도 의리를 과시하며 다시 한번 손을 맞잡게 되었다.

영화 ‘검사외전’

그의 팬들은 “YG가 배우에게는 잘해주는 것 같다”, “YG 배우 케어는 잘하는 것 같다”라며 관심을 보이고 있다.

한편 모델 출신인 강동원은 지난 2003년 MBC 드라마 ‘위풍당당 그녀’를 통해 배우로 데뷔했다.

영화 ‘군도:민란의 시대’

이후 영화 ‘반도’, ‘인랑’, ‘1987’, ‘가려진 시간’, ‘마스터’ 등 다수 작품에 출연하며 탄탄하게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영화 ‘가려진 시간’

현재 그는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한국 영화 ‘브로커'(가제)에 송강호, 배두나와 함께 캐스팅된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