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희롱 피해자에 쏟아지는 2차 가해, BJ 감동란 결국 ‘속바지’까지 공개하며 의상 논란 해명 (사진)

성희롱 피해자에 쏟아지는 2차 가해, BJ 감동란 결국 ‘속바지’까지 공개하며 의상 논란 해명 (사진)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1-01-21%2B16%253B00%253B46.PNG 입니다.
아프리카 TV (이하)

최근 단골 식당에 방문했다가 종업원들에 성희롱 및 뒷담화를 들은 BJ 감동란, 분명 피해자임에도 그녀를 향한 의상 논란이 이어지자 결국 정면 돌파를 했다. 21일 감동란 아프리카TV 채널에 ‘전복죽 집 드레스코드 해명’이라는 영상을 올렸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1-01-21%2B16%253B00%253B49.PNG 입니다.

감동란은 최근 일어난 전복죽 집 성희롱 사건을 언급하며 “내가 왜 욕먹는지 모르겠다”며 “긴 소매 옷이었고 카디건도 걸치고 있었다. 가슴골도 이 정도밖에 보이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또 속바지 미착용 의혹이 제기되자 감동란은 사건 당시 입었던 원피스와 속바지를 입은 채 시청자 앞에 섰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1-01-21%2B16%253B00%253B53.PNG 입니다.

그는 “속바지가 살색이어서 보이지 않았던 것”이라며 “밖에서, 요가할 때 입을 수 있을 수 있을 정도로 긴 속바지이며 이 바지를 다 가릴 만큼 치마는 짧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내가 밥 먹을 때 다리를 벌린 것도 아닌데 티팬티를 입었다는 걸 어떻게 아냐”며 당시 문제의 발언을 지적했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1-01-21%2B16%253B00%253B57.PNG 입니다.

그럼에도 “추워 보인다”며 의상지적이 이어지자 감동란은 “당시 부산은 밖에선 패딩을 벗고 다닐 만큼 따뜻했다. 내 친구들은 골프를 치러가고 나는 모기가 물릴 정도였다”고 반박하기도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1-01-21%2B16%253B01%253B00.PN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img.jpg 입니다.
감동란 유튜브 채널

한편, 감동란은 식당에서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는 중간 화장실에 가기 위해 자리를 비웠다. 이때 그녀가 자리를 비우자 식당 종업원들은 감동란의 몸매와 의상을 지적하며 입에 담기 조차 힘든 험담을 시작했다. 뒷담화 내용은 900명이 보고 있는 라이브 방송에 고스란히 송출됐고 지난 19일 해당 내용이 담긴 유튜브 영상이 공개되며 큰 파장을 일으켰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img.png 입니다.
감동란 유튜브 채널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