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유리 ‘128억 빌딩’ 구매 경로 놓고 논란.. 대출 금액이?

소녀시대 유리 ‘128억 빌딩’ 구매 경로 놓고 논란.. 대출 금액이?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2ff44ce6809b2465aea4133a6206452.jpg입니다
유리 인스타그램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권유리(활동명 유리)씨가 100억원대의 상업용 부동산을 매입, 건물주가 됐다. 그런데 일부 누리꾼 사이에서 이 일이 논란이다. 권씨가 건물 매입으로 지불한 돈 128억원 중 105억원을 대출받았다는 소식 때문이다. 정부의 옥죄기로 대출 문이 좁혀진 상황에서 한 개인이 100억원이 넘는 거액을 조달한 것에 의문인것이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02.jpg입니다
유리 소속사

27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권 씨는 지난해 7월 서울 강남구 논현동 소재 5층 빌딩을 128억원에 매입했다. 해당 건물은 9호선·분당선 선정릉역 1번 출구에서 도보 3분 거리에 있는 초역세권 건물이다. 연면적 1304.27㎡(394.52평), 지하 1층~지상 5층 건물로, 2003년 준공했고 2017년 리모델링 됐다. 권 씨는 매입 금액 중 105억원을 대출을 통해 마련한 것으로 전해진다. 취득세 4.6%를 포함하면 실투자 현금은 24억원 정도로 추정된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33047b66fe52b43f9df901f63af37408.jpg입니다
아는 형님

권 씨가 100억원이 넘는 대출을 받을 수 있었던 건 공동담보 대출 덕분으로 권 씨는 서울 강남구 청담동 자택을 공동담보로 넣어, 건물 매입가의 82%를 금융권에서 빌려왔다. 105억원의 대출을 연 이자 2.5%로 계산했을 때 연간 2억6250만원, 월 2187만원의 이자를 납부하게 된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436921_86565_3359.jpg입니다
그라치아

하지만 이자 납부에 큰 문제가 없다. 해당 빌딩의 연 수익률은 약 3.7%, 월 임대료 3800만원 수준이다. 임차인은 게임회사다. 권 씨는 임대 수익으로 매달 엄청난 이자를 물고도 남길 수 있는것이다. 해당 빌딩은 더블 역세권에다 3면 코너에 건물이 있어 입지적으로 매우 우수한 편이다. 임차인도 건실해 임대수익이 탄탄하다는게 부동산 전문가들의 평가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420324958C481AF24.jpg입니다
보그

연예인의 부동산 재테크 비결은 은행 대출이라는 속설이 입증된 셈이다. 지난해 배우 정우성·이정재씨도 청담동에 330억원짜리 빌딩을 공동 매입했다. 그 중 223억원이 대출금으로, 나머지 약 107억원을 현금으로 샀다. 악동뮤지션의 이찬혁씨도 서울 홍대 인근 4층 건물을 대출 35억원을 끼고 47억5000만원에 매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njHovEnFDdV6636752157874457969.jpg입니다
유리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