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선수 아빠 박주호 아들답게 뛰어난 ‘운동신경’으로 ‘낙법’ 습득한 12개월 진우 (영상)

축구선수 아빠 박주호 아들답게 뛰어난 ‘운동신경’으로 ‘낙법’ 습득한 12개월 진우 (영상)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진우가 축구선수 아들답게 12개월 만에 낙법까지 습득해 놀라움을 주고 있다.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이하)

지난 24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유아용 자동차를 가지고 노는 박주호의 셋째 아들 진우의 모습을 담았다.

진우는 박주호의 도움을 받아 자동차에 앉았고, 슬며시 차를 밀어주는 아빠의 손길이 좋았는지 ‘살인 미소’를 지으며 즐거워하는 모습이었다.

그러던 중 진우는 운전대를 잡고 있던 손을 놓아 버려 옆으로 넘어지고 말았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하지만 진우는 울지도 않고 낙법으로 착지에 성공했다. 누가 가르쳐주지 않았는데도 몸이 기억하는 반응은 과연 축구선수 아들 다운 모습이었다.

내레이션을 하던 하하 역시 “진우 운동신경 좀 보라”며 칭찬을 전했다.

박주호는 자동차에서 떨어진 진우를 일으켜 세우곤 “낙법 좋았어”라고 말하며 미소 지었다.

아빠의 도움을 받아 벌떡 일어난 진우는 넘어졌는데도 자동차 타기에 또 다시 도전했다. 특히 그는 엊그제 걸음마를 성공하고도 흔들리는 자동차 위에 서서 무게 중심을 곧잘 잡아 이목을 끌었다.

한편 박주호는 지난 2010년 안나와 결혼해 슬하에 나은(7살), 건후(5살), 진우(12개월) 세 남매를 두고 있다.

이들은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함께 출연하며 시청자의 뜨거운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