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가 초밥을 만지작거리다 쏟았는데..” 비난 쏟아지고 있는 아이 엄마의 대처

“아이가 초밥을 만지작거리다 쏟았는데..” 비난 쏟아지고 있는 아이 엄마의 대처

기사와 무관한 사진 – 클립아트코리아

마트에서 한 아이가 초밥을 떨어뜨리는 것을 보고도 아무런 조처를 하지 않고 그냥 그 자리를 떠나버린 부모가 온라인에서 뭇매를 맞고 있다.

온라인커뮤니티

지난 2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엉망이 되어 있는 초밥의 사진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한 대형마트 초밥 코너에서 초밥을 보고 있는데 아이가 초밥을 만지다가 떨어뜨렸다고 전했다.

온라인커뮤니티

문제는 아이 부모의 대응이었는데요, 엄마로 보이는 여성이 당황해하며 쏟아진 초밥을 대충 용기에 다시 담아서 올려놓고는 그대로 자리를 떠났다는 것이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기사와 무관한 사진 – 클립아트코리아 (이하)

이미 초밥은 분리된 밥과 생선이 뒤엉켜서 판매를 할 수 없게 돼있는 상황이었다고 한다.

아이가 실수를 할 수는 있지만 이를 사과하지도, 변상하지도 않은 부모의 태도에 누리꾼들의 비난이 쏟아졌다.

법률 전문가들은 이렇게 마트에 있는 물건을 망가트리면 손해배상 책임을 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유통업계 관계자들은 마트 입장에서는 피해를 당했다고 해도 고객에게 적극적인 제재를 취하긴 어렵다고 하소연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