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육이다 VS 학대다” 현재 논란인 ‘아빠’ 유튜버의 나홀로 육아 ‘영상’

“훈육이다 VS 학대다” 현재 논란인 ‘아빠’ 유튜버의 나홀로 육아 ‘영상’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09e0a3df-b1b4-499d-ae21-41464f592638.jpg입니다

육아 유튜버 파파제스가 아내 없이 아이 육아에 나선 영상으로 아동학대 논란에 휩싸였다. 그는 지난달 2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아이에게 소리를 지르고 말았다: 아빠의 독박 육아, 그 마지막 기록’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21-02-02%2B17%253B40%253B03.PNG입니다

게시물에 따르면 파파제스는 이날 외출한 아내 대신 24개월 딸 로라를 홀로 돌봤다. 아이와 먹을 아침을 준비하며 분주히 하루를 시작했습니다. 육아와 더불어 각종 살림을 하는 모습으로 공감대를 자아낸다. 이윽고 그는 어린이용 유튜브 동영상을 보여주며 잠시 쉬는 시간을 가졌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ac2f3fa9-7500-4c7f-9207-17083c37b621.jpg입니다

약속한 시청 시간이 끝나자 딸의 짜증이 시작됐다. 온갖 물건들을 집어 던지기 시작한 것. 로라는 또 “오렌지 (쥬스) 먹겠다”며 식탁을 때리는 제스처를 취하고 갖고 있던 컵을 던지는 등 떼를 쓰기 시작했다. 부모의 인내심을 시험하기 시작한 그 때, 문제가 불거졌다. 두 차례 컵을 던지는 로라에게 화가 난 파파제스가 소리를 지른것이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b2d95e04-2e2b-461f-b63a-0d53b284dda4.jpg입니다

파파제스는 “야. 가져와”라고 큰소리로 화를 냈다. 이에 깜짝 놀란 로라가 울음을 터뜨렸다. 그는 낮은 소리로 던진 컵을 다시 가져오도록 했다. 이후 딸과 포옹을 하며 “화내서 미안하다”고 사과했지만 일부 구독자들 사이에선 학대 행위로 보인다는 의견이 쏟아졌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c1b2b931-d6e1-491f-b1d3-d68f25ae4510.jpg입니다

네티즌들은 “성인 남성이 겨우 두 살 밖에 안 된 아이에게 분노를 억제하지 못하고 고함 지르는 영상이라니”, “아동학대 신고 들어가기 전에 영상 내려라”, “아동학대 사건 이슈된 지 얼마나 됐다고 당당하게 이러느냐” 등 비판적인 반응을 보였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d05f58a5-6857-485a-a0a4-8049048498cf.jpg입니다

논란이 확산되자, 파파제스 아내가 댓글을 남겼다. 그는 “이번 논란이 더 마음이 아프다”면서 “로라를 누구보다 사랑하는 건 당연히 저희 부부”라고 입장을 밝혔다. 이어 “저희 채널은 아이 성장 과정 뿐 아니라 부모로서의 성장 과정을 담고 있다”며 “일부 영상만 보고 한 가정을 분리시키는 움직임은 멈춰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요청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f26bf464-6757-4e16-a06e-462855fa9d1d.jpg입니다

사진 출처 _ 유튜브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