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력 짧은 비서진의 착오”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 ‘병가’ 내고 가족들과 해외여행

“경력 짧은 비서진의 착오”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 ‘병가’ 내고 가족들과 해외여행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origin_%25EB%25AC%25B8%25EC%25B2%25B4%25EB%25B6%2580%25EC%259E%25A5%25EA%25B4%2580%25EB%2582%25B4%25EC%25A0%2595%25EB%2590%259C%25ED%2599%25A9%25ED%259D%25AC%25EC%259D%2598%25EC%259B%2590.jpg입니다
이하 뉴스1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가 20대 국회 당시 여러 차례 질병을 이유로 본회의에 불출석하고 미국, 스페인 등으로 국외 출장과 가족여행을 다녀온 사실이 밝혀졌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origin_%25EB%25AC%25B8%25ED%2599%2594%25EC%25B2%25B4%25EC%259C%25A1%25EA%25B4%2580%25EA%25B4%2591%25EB%25B6%2580%25EC%259E%25A5%25EA%25B4%2580%25EB%2582%25B4%25EC%25A0%2595%25EB%2590%259C%25ED%2599%25A9%25ED%259D%25AC%25EC%259D%2598%25EC%259B%2590.jpg입니다

황 후보자 측은 가족여행을 다녀온 것은 인정하면서도 병가를 제출한 데 대해선 “착오가 있었다”고 해명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origin_%25EB%25AC%25B8%25ED%2599%2594%25EC%25B2%25B4%25EC%259C%25A1%25EA%25B4%2580%25EA%25B4%2591%25EC%259C%2584%25EC%259B%2590%25ED%259A%258C%25EC%25A0%2584%25EC%25B2%25B4%25ED%259A%258C%25EC%259D%2598.jpg입니다

7일 국민의힘 최형두 의원실이 국회 사무처에서 받은 20대 국회 본회의 상임위 불출석 현황 자료에 따르면 황 후보자는 2016~2021년 총 17회 본회의에 불참한 바 있다. 사유를 적어낸 것은 12번이었으며, 이 중 8번이 ‘일신상의 사유(병가)’로 알려졌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origin_%25EB%25B0%259D%25EC%259D%2580%25EB%25AF%25B8%25EC%2586%258C%25EC%25A7%2593%25EB%258A%2594%25ED%2599%25A9%25ED%259D%25AC%25EB%25AC%25B8%25EC%25B2%25B4%25EB%25B6%2580%25EC%259E%25A5%25EA%25B4%2580%25EB%2582%25B4%25EC%25A0%2595%25EC%259E%2590.jpg입니다

황 후보자는 병가를 내고 본회의에 불출석했던 2017년 7월 20일 가족과 동시에 스페인으로 출국했다. 당시 국회에서는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첫 추가경정예산안(추경) 처리를 위한 본회의가 열렸지만 더불어민주당 의원 26명이 본회의에 출석하지 않아 ‘정족수 부족 사태’가 발생한 바 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origin_%25EC%259D%25B8%25EC%2582%25AC%25EC%25B2%25AD%25EB%25AC%25B8%25ED%259A%258C%25EC%25A4%2580%25EB%25B9%2584%25EC%2582%25AC%25EB%25AC%25B4%25EC%258B%25A4%25EB%2593%25A4%25EC%2596%25B4%25EC%2584%259C%25EB%258A%2594%25ED%2599%25A9%25ED%259D%25AC.jpg입니다

당시 표결 전 집단 퇴장했던 자유한국당(국민의힘)이 회의장에 복귀하면서 정족수가 충족됐고, 추경안은 가까스로 통과됐다고 한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origin_%25ED%2591%259C%25EC%25A0%2595%25EB%25B0%259D%25EC%259D%2580%25ED%2599%25A9%25ED%259D%25AC%25EB%25AC%25B8%25EC%25B2%25B4%25EB%25B6%2580%25EC%259E%25A5%25EA%25B4%2580%25ED%259B%2584%25EB%25B3%25B4%25EC%259E%2590.jpg입니다

황 후보자는 2017년 3월에도 본회의에 불출석하고 미국 출장을 다녀온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출장 기간에 열린 본회의 2차례에 황 후보자는 모두 병가를 제출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origin_%25ED%2599%25A9%25ED%259D%25AC%25EC%259D%25B8%25EC%2582%25AC%25EC%25B2%25AD%25EB%25AC%25B8%25ED%259A%258C%25EC%25A4%2580%25EB%25B9%2584%25EB%258B%25A8%25EC%2582%25AC%25EB%25AC%25B4%25EC%258B%25A4%25EC%25B6%259C%25EA%25B7%25BC.jpg입니다

이에 대해 황 후보자 측은 스페인으로 가족여행을 다녀온 것은 사실이라고 인정했다. 휴가·출장 등에 병가를 제출한 이유에 대해서는 “단순한 행정적 실수”라며 “근무 경력이 짧은 비서진이 사유를 적어낼 때 착오가 있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