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배달원 갑질 사건에 소신 발언 “제발 배달하시는 분께 친절히 대해 주길”

박명수, 배달원 갑질 사건에 소신 발언 “제발 배달하시는 분께 친절히 대해 주길”

채널A ‘개뼈다귀’

개그맨 박명수가 배달원 갑질 사건을 언급하며 조언의 말을 건넸다.

박명수 인스타그램 (이하)

7일 박명수는 KBS Cool FM ‘박명수의 라디오쇼’를 진행중에 있었다.

이날 박명수는 청취자의 다양한 사연을 소개하며 귀를 사로잡았다.

그중 한 청취자는 박명수에게 배달을 하는 중이라며 사연을 보냈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뉴스1 (이하)

이에 박명수는 최근 있었던 배달원 비하 논란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얼마 전에도 배달하시는 분께 되먹지 않은 말을 한 사건이 있었다”고 말을 시작했다.

해당 사건에 박명수는 “제발 배달하시는 분께 친절하게 대해 주길 바란다”며 부탁의 말을 전했다.

이어 그는 “돌고 돌면 나한테 오게 된다”며 배달원을 비하 및 무시해 논란을 일으킨 일부 시민을 비판하는 목소리를 냈다.

연합뉴스

그러면서 박명수는 “배달하시는 분들이 아침마다 고생하신다”라며 배달원을 향해 감사한 마음을 표했다.

뉴스1

한편 최근 배달원을 향한 폭언과 갑질 등에 관한 사건이 빈번히 일어나 사회적으로 큰 파장을 일으키고 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