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친 故박지선 생각에 결국 눈물 보인 이윤지 “후유증 있어” 고백

절친 故박지선 생각에 결국 눈물 보인 이윤지 “후유증 있어” 고백

동상이몽 너는 내운명 (이하)

연기자 이윤지가 故박지선을 언급하며 결국 눈물을 보였다. 8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운명’에서는 이윤지가 故박지선을 떠나보내고 힘든 속내를 털어놓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정한울은 지난 1년간 여러가지 일들로 힘든 시간을 보내온 이윤지를 위해 테라스에 공간을 만들어주고 이윤지의 속마음을 들어봤다.

이윤지는 “작년 말쯤 먼저 떠난 친구 생각하면서 이게 부디 내 마음속에서 잘 소화가 되기를 친구가 먼 길을 떠나게 됐고 여러가지 생각들이 겹치는 와중에 오빠한테 조언을 구해야겠다 이런 생각을 했다” 말문을 열며 故박지선 얘기를 꺼냈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이윤지는 “난 감성충이기 때문에 혹시 힘들 수 있는 순간이..”라며 말을 채 잇지 못하고 故박지선 생각에 참아오던 눈물을 터트리고 말았다. 이윤지는 다시 마음을 추스르고 “그럴 때 정신줄을 잡을 수 있었던 건 한 쪽에는 오빠, 다른 한 쪽에는 아이들이 있었기 때문이다”라며 가족들이 있어 그 아픔을 버틸 수 있었다 토로했다.

이윤지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눈물을 흘리며 “후유증이 있는 거 같다”말하며 예상치 못했던 故박지선과의 이별로 고통스러웠던 심경을 털어놨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