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차 들이받은 ‘무면허 10대 운전자’…탑승자 4명 사망·중상

화물차 들이받은 ‘무면허 10대 운전자’…탑승자 4명 사망·중상

이하 유튜브  ‘KBS News’

지인의 차를 빌려 무면허 운전을 하던 10대가 정차된 화물차를 들이받는 사고가 일어났다.

이 사고로 2명이 현장에서 숨지고, 2명이 크게 다쳤다고 한다.

지난 8일, 전날(7일) 밤 충남 천안에서 무면허 10대 운전자가 몰던 승용차가 주정차 금지구역에 불법 정차돼 있던 화물차를 들이받는 사고 당시 CCTV 영상을 볼 수 있었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영상에는 도로 위를 달리던 검은색 승용차가 중앙분리대를 들이받고 튕겨져 나와 정차하고 있던 화물차를 그대로 들이받는 모습이 담겨있었다.

사고 충격으로 산산조각난 승용차 잔해는 당시 얼마나 큰 충격이 가해졌는지 짐작할 수 있다.

이 사고로 조수석에 타고 있던 A씨(21)와 조수석 뒷자리에 타고 있던 B씨(19)가 사망했다.

운전자인 C씨(19)와 뒷자리에 타고 있던 나머지 1명은 크게 다친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와 무관한 사진 – 클립아트코리아

경찰 조사 결과 운전자 C씨는 무면허로 지인의 차를 빌려 운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경찰은 운전자 C씨의 음주 여부를 수사하는 한편 주정차 금지구역에 정차하고 있던 화물차 운전자도 입건할 방침이라고 알렸다.

C씨에게 차를 빌려준 지인에 대해선 무면허 운전 방조 혐의를 적용해 조사할 예정이라고 한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