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소 5,500억” 배달의 민족 창업자 김봉진 ‘재산 절반 기부’ 선언했다

“최소 5,500억” 배달의 민족 창업자 김봉진 ‘재산 절반 기부’ 선언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02.24859667.1.jpg입니다
이하 연합뉴스

국내 1위 배달 앱 ‘배달의 민족’ 창업자인 김봉진 ‘우아한 형제들’ 의장이 재산의 절반 이상을 사회에 환원하겠다고 밝혔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101030_196250_591.jpg입니다

최근 세계적인 기부단체 ‘더 기빙 플레지’는 219번째 기부자인 김 의장 부부의 서약서를 공개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20101902601_0.png입니다

‘더 기빙 플레지’는 지난 2010년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와 버크셔 헤서웨이 워런 버핏 회장이 재산의 사회 환원을 약속하면서 시작된 전 세계 부호들의 기부 클럽으로 알려졌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1578454691655360.jpg입니다

이 단체에 가입하려면 10억 달러(약 1조 1천억 원) 이상의 자산을 보유해야 한다. 이에 따라 김 의장이 환원하는 자산은 최소 5억 달러(약 5,500억 원) 이상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1912180904342471_2.jpg입니다

서약서에서 김 의장은 “저와 저의 아내 설보미는 죽기 전까지 재산의 절반 이상을 사회에 환원하는 것을 선언한다”고 말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2102181015015273_d_20210218101642094.jpg입니다
더 기빙 플레지

김 의장은 “기부 서약은 제가 쌓은 부가 단지 개인의 능력과 노력을 넘어선 신의 축복과 사회적 운, 그리고 수많은 분들의 도움에 의한 것임을 공개적으로 고백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PYH2019121307230001300_P4.jpg입니다
이하 연합뉴스

그러면서 “대한민국 아주 작은 섬에서 태어나 고등학교 때는 손님들이 쓰던 식당 방에서 잠을 잘 정도로 넉넉하지 못했던 가정 형편에 어렵게 예술 대학을 나온 제가 이만큼 이룬 것은 신의 축복과 운이 좋았다는 것으로 밖에는 설명하기 어렵다”고 기부 이유를 밝혔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PYH2020090215150001300_P2.jpg입니다

김 의장은 “2017년 페이스북을 통해 100억 원을 3년 안에 환원하겠다는 기부 서약을 하고 그 약속을 지킨 것은 지금까지 우리 인생의 최고의 결정이었다고 생각하며 이제 더 큰 환원을 결정하려 한다”고 전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unnamed.jpg입니다

이어 기부금 사용처에 대해서는 “교육 불평등에 관한 문제 해결, 문화 예술에 대한 지원, 그리고 자선단체들이 더욱 그 일을 잘할 수 있도록 돕는 조직을 만드는 것을 차근차근 구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