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 ‘김소연’ 키스신만 나오면 이상우가 한다는 행동

아내 ‘김소연’ 키스신만 나오면 이상우가 한다는 행동

가화만사성

배우 이상우가 아내 김소연의 키스신을 마주할 때마다 고통을 느낀다 밝혔다. 윤다훈의 집에는 배우 이상우, 이상훈, 송창의가 방문해 각자의 고민을 털어놓았다.

SBS 펜트하우스
SBS 펜트하우스

특히 이상우는 아내 김소연의 키스신이 나올 때마다 TV 앞을 떠난다고 밝히며 “혼자 조용히 맥주 한 캔을 따곤 한다”라며 말 못 할 배우의 고충을 고백했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SBS 펜트하우스

과거에도 김소연은 JTBC ‘한끼줍쇼’에 출연해 이같은 내용을 언급했었다. MC 강호동이 “부부가 직업이 같으면 러브신을 봤을 때 반응이 어떤가”라고 묻자, 김소연은 “그저 묵묵히 보더라”라고 답변했다.

SBS 펜트하우스

이어 김소연은 “그러다가 남편이 갑자기 냉장고에서 맥주 한 캔을 꺼내 마셨다”라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SBS 펜트하우스
김소연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