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최진실 아들 ‘음악’ 한다고 선언하니, 여동생 최준희가 보인 현실 반응 (사진)

故최진실 아들 ‘음악’ 한다고 선언하니, 여동생 최준희가 보인 현실 반응 (사진)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1.jpg입니다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배우 고 최진실의 아들인 래퍼 지플랫(최환희)이 음악을 한다고 했을 때 친여동생 최준희의 반응을 폭로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jpg입니다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3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MBC every1 ‘대한외국인’에는 지플랫, 에이시아, 한태웅, 남승민이 등장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3.jpg입니다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이날 지플랫은 “동생인 준희 잘 있지?”라는 김용만의 물음에 “준희 잘 있다”고 말했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4.JPG입니다
이하 지플랫 인스타그램

이에 김용만은 “오빠가 음악 한다고 했을 때 반응이 어땠어?”라고 물었고, 지플랫은 “툭 던지듯이 얘기를 했거든. ‘나 음악 할 거다’하면서. 그랬더니 되게 어이없어 하더라. 되게 못들을 걸 들은 듯이”라고 밝혔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5.JPG입니다

그러자 김용만은 “오빠가 음악 한다고?”라고 추측했고, 지플랫은 “맞다. 딱”이라고 털어놨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6.JPG입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7.JPG입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