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준, ‘코로나19’ 확산으로 힘든 대구에 ‘1억원’ 기부했다

박서준, ‘코로나19’ 확산으로 힘든 대구에 ‘1억원’ 기부했다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배우 박서준이 ‘코로나19’와 힘겨운 싸움을 하고 있는 대구에 도움의 손길을 건넸습니다.

22일 박서준은 ‘코로나19’ 관련 성금 1억원을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습니다.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따르면 박서준은 환자 치료에 필요한 음압 병동 및 이동식 음압기가 부족하다는 보도를 접하고 기부를 결심했습니다.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은 치료에 필요한 기기 등을 구입하는 데 보탬이 되고 싶다는 뜻을 전했다는 후문입니다.

그의 선행은 이번이 처음이 아닙니다. 박서준은 지난해 4월 강원산불 피해 주민을 위해 1억원을 기부하는 등 나눔 실천에 앞장서고 있습니다.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박서준 인성까지 멋지다”, “너무 훈훈한 소식이다”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내고 있습니다.

인터넷 커뮤니티
CJ ENM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