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티치 디즈니 실사화 제작 소식에 ‘동심 파괴’ 당한 팬들 (사진)

스티치 디즈니 실사화 제작 소식에 ‘동심 파괴’ 당한 팬들 (사진)

릴로앤스티치

추억 속 디즈니 인기 애니메이션 ‘릴로와 스티치’가 실사화를 확정지었다.

‘릴로와 스티치’ 실사화 제작에는 앞서 개봉한 ‘알라딘’ 프로듀서가 합류한 것으로 알려져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릴로앤스티치

최근 홍콩 매체 ‘hk01’은 디즈니 캐릭터 ‘스티치’ 실사 영화 제작 소식에 한 팬이 공개한 팬 아트가 누리꾼들 사이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끌고 있다고 전했다.

Boris Kiselicki

공개된 사진은 아티스트 보리스 키세릭키(Boris Kiselicki)가 그린 팬 아트로, 귀여움이라고는 어디서도 찾아볼 수 없는 리얼한 스티치의 모습이 담겨 팬들을 당황케 했다.

Boris Kiselicki

진짜 외계 생명체를 그대로 옮겨 놓은 듯한 스티치의 외모를 접한 누리꾼들은 “이 정도면 실사 영화 막아야 한다”, “내 귀여운 스티치가 이렇게 변하다니”, “제발 디즈니가 양심이 있었으면”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릴로앤스티치

현재 디즈니는 실사 영화 ‘릴로와 스티치’ 제작에 무려 6천만 달러(한화 약 712억 원)를 투자하는 등 큰 공을 들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Boris Kiselicki

정확한 개봉 날짜와 일정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디즈니 OTT 서비스인 ‘디즈니 플러스’를 통해 공개될 것으로 예상된다.

릴로앤스티치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EJ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