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예지 학폭 의혹 “학교서 남자 애들 ㄱㅊ만지고 애들 일자로 세워 뺨 때려” (+사진)

서예지 학폭 의혹 “학교서 남자 애들 ㄱㅊ만지고 애들 일자로 세워 뺨 때려” (+사진)

네이버카페

배우 김정현(31)이 과거 동료 연기자 서예지(31)와 교제하면서 서예지의 요구를 받아 들여 지난 2018년 출연 중이던 MBC 드라마 ‘시간’ 측에 대본 수정 등을 요청,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네이버카페

서예지는 13일 CGV용산에서 예정된 주연 영화 ‘내일의 기억’ 언론배급시사회에 참석할 예정이었지만 ‘김정현에 관한 질문을 받지 않겠다’는 입장이 거절당하자 당일 돌연 참석을 거부했다.

온라인커뮤니티

한편, 최근 연예인들이 연이어 ‘학폭’ 의혹에 휩싸이고 있는데 서예지 역시 이를 피해가지 못했다. 수차례 제기 됐었던 학교폭력 폭로 글이 재등장한것이다.

온라인커뮤니티

네이버카페에 한 글쓴이는 “중학교 동창인데 학교에서 남자에들 X추 만지고 같이 놀던 일진 여자애들이 뒷담화한거 걸려서 6명 가량 일자로 세워놓고 뺨 한대씩 날림ㅋㅋㅋ 중학교 대표로 다른 중학교 여자 1짱이랑 맞짱뜨러 다니고 화려했음”이라며 그의 학창시절을 폭로했다.

온라인커뮤니티

또 다른 누리꾼은 졸업앨범을 함께 인증하며 “중학교동창인데 왜 여태 말 안나오나 했다. 진짜 개 양아X였고 학교에서 모르는 사람이 없었음. 애들 괴롭히고 돈뺏고 선배들이랑 문란하게 지내고 떠도는 졸업사진도 본인 맞고 동명이인 아님”이라 강조하며 학폭을 주장했다.

사이코지만 괜찮아

이에 대해 서예지 측은 아직 아무런 입장발표도 없는 상황이다. 김정현과 교제 여부부터 ‘조종 논란’을 일으킨 가스라이팅 의혹까지도 어떠한 해명도 없는 상황에서 서예지의 행보에 많은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온라인커뮤니티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YJ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