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은세 “헤어지자는 남편에 결혼하자 했더니.. 두번 차였었다”

기은세 “헤어지자는 남편에 결혼하자 했더니.. 두번 차였었다”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 (이하)

배우 기은세가 띠동갑 남편과 결혼하게 된 사연을 공개했다.

기은세는 결혼 전 남편에게 먼저 프러포즈를 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는 “남편과 연애하면서 차여서 이별의 아픔을 처음 겪어봤다”며 “너무 슬펐다. 온 세상 노래 가사는 다 나의 얘기 같고 그런 시간을 겪은 뒤 남편한테 용기를 내서 예쁘고 멋있는 모습으로 쿨하게 얘기해봐야겠다 싶어서 ‘결혼하자’라고 말했다”고 털어놨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이어 “‘오빠 지금 대답하지 마. 한 달의 시간을 줄 테니까 한 달동안 생각해 보고 그때 가서 대답해 줘’라고 했다”며 “한 달의 시간을 줬는데 하루 전에 연락이 와서 우린 아무래도 아닌 거 같으니까 헤어지자고 하더라”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기은세는 “마지막에는 쿨하게 보내줘야지 다짐했다. 아니라고 하면 알겠다고 해야지 했는데 ‘OK 알았어’라고 했더니 엄청 슬픈 눈으로 나를 보더라. 그러다 시간이 지나고 연락이 은근슬쩍 와서 만나게 됐다”며 결혼하게 된 스토리를 밝혔다.

기은세는 2011년 지금의 남편과 결혼해 부부의 연을 맺었다. 기은세보다 12살 연상인 남편 직업은 사업가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EJ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