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당미 넘치는 ‘강철부대’ UDT 꽃미남 육준서 “실수마저 사랑스러워” (+사진)

허당미 넘치는 ‘강철부대’ UDT 꽃미남 육준서 “실수마저 사랑스러워” (+사진)

이하 채널A 강철부대

지난 13일 방송된 채널 A예능 프로그램 ‘강철부대’ 4화에는 ‘IBS(소형 고무보트) 침투 작전’ 미션에서 탈락한 부대들의 데스매치가 벌어졌다.

‘IBS 침투 작전’ 미션에서 해병대수색대와 UDT(해군특수전전단)는 먼저 구조해야 할 더미의 로프를 가져오기 위해 막상막하의 접전을 펼쳤다.

먼저 구조 지점에 도착하는 데 성공한 UDT는 빠른 속도로 더미를 끌어올려 로프를 절단하려고 했지만 이때 육준서가 실수를 하고 말았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긴박한 상황이라 긴장한 끝에 지급받은 칼날을 거꾸로 쥐고 로프를 자르려고 했다. 이를 알아챈 동료들은 “칼 거꾸로”를 외치기 시작했다.

우여곡절 끝에 UDT는 더미의 로프를 먼저 절단하는 데 성공했다. 이후 선두를 유지하며 결승점에 상륙 후 입수 세레머니를 펼쳤다.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육준서 은근히 허당미 넘친다”, “UDT 멋있다”, “정신력 남다르다. 다시 도전하는 모습 멋졌다”며 육준서를 응원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