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신규확진자 700명대.. 거리두기 상향”

[속보] “신규확진자 700명대.. 거리두기 상향”

연합뉴스 (이하)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14일 기준 700명을 넘어섰다. 권덕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1차장(보건복지부 장관)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중대본 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지난 1월 중순 이후 3월까지 300∼400명대로 정체를 보였던 확진자 수가 4월 들어 500∼600명대로, 오늘은 700명대까지 급속도로 커지고 있다”고 알렸다.

권 1차장은 “‘감염 재생산지수’가 1.12를 넘었고, 감염경로를 조사 중인 환자 비율이 30%에 육박하는 등 모든 지표의 방향이 상황의 심각성을 말해주고 있다”며 “수도권 확진자 비율이 70%를 넘었고, 대부분의 지역에서도 감염의 증가세가 뚜렷하다”고 강조했다.

권 1차장은 “방역조치 강화 노력은 적어도 1주일 후에 그 결과가 나타날 텐데 확진자 수는 이미 700명을 넘어서고 있다”며 “운영시간 제한 강화는 물론 거리두기 단계 상향까지도 고민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밝히며 심각성을 강조했다.

권 1차장은 “우리는 현재 확산세를 꺾지 못하고 4차 유행으로 가느냐, 안정세로 가느냐 하는 갈림길에 서 있다”며 “우리의 소중한 삶은 물론 가족과 공동체를 지킨다는 마음으로 방역수칙을 지켜주시기를 다시 한번 간곡히 당부한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_ 연합뉴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YJ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