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예지, 과거 장도연에 무례한 ‘개인기’ 시켜.. 김구라와 신동엽까지 폭발 (영상)

서예지, 과거 장도연에 무례한 ‘개인기’ 시켜.. 김구라와 신동엽까지 폭발 (영상)

전 연인 배우 김정현 ‘조종설’과 스태프 갑질 논란에 휩싸인 서예지와 관련, 과거 ‘세바퀴’ 출연 영상이 논란이다. 지난 2015년 8월, MBC ‘세바퀴’에는 코미디언 장도연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서예지는 당시 신입 MC로 투입된 상황이었다.

방송에서 서예지는 장도연을 향해 “제가 장도연 씨와 모 프로그램에 출연했을 때 꽃게춤을 추셨는데 너무 깜짝 놀랐다. 한번 보여주실 수 있냐”며 갑작스러운 요청을 한다. 당황한 장도연이 “옷이 이래가지고 (걱정된다)”고 하자 서예지는 “그게 다리가 더 돋보인다”며 춤을 시킨다.

이 모습을 본 김구라는 표정을 구기며 “두 분이 뭔가 교감이 있었어요? 갑자기 시킨거에요?”라고 질문했고, 그에 장도연이 황당한 표정으로 갑자기 시켰다고 답하자 “이 친구(서예지) 대단한 친구네”라며 혀를 내두른다. 그러자 서예지는 “왜냐하면 (춤추는 장면이) 정말 재밌었는데 (이전 프로그램에서) 그게 안 나왔다”고 해명하듯 말한다.

이날 함께 출연한 딘딘은 옷차림을 걱정하는 장도연에 겉옷을 빌려줬고, 결국 장도연은 서예지가 요청한 꽃게춤을 선보였다. 장도연은 웃고 있는 서예지에게 다가서며 “속이 시원하냐. 서예지 씨가 좋아하는 꽃게”라고 말하면서 서예지 바로 앞에서 꽃게춤을 추었다.

당시 공동 MC였던 신동엽은 “근데 이렇게 난데없이 뭘 시키고 그러냐”며 서예지를 나무라기도 했다. 한편, 서예지는 최근 불거진 ‘김정현 조종설’과 스태프 갑질, 스페인 대학 학력 위조 등 연이어 논란이 터지면서 입길에 올랐다.

사진출처 _ 세바퀴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