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껏 구해줬더니 짖어?” 구조된 유기견, 엄청난 반전이 있었습니다 (+사진)

“기껏 구해줬더니 짖어?” 구조된 유기견, 엄청난 반전이 있었습니다 (+사진)

이하 유튜브 개감동이야

유튜브 채널 개감동이야는 미국 캘리포니아주 동물보호소에서 구조한 어미 유기견 코라에 관한 영상을 지난해 12월 업로드했다.

보호소는 유기견이 길거리를 배회하고 있으니 구조해달라는 전화를 받았다. 즉시 출동해서 유기견을 구조했지만 이 과정에서 유기견은 크게 저항했다. 마치 구조돼서는 안 될 이유라고 있는 것처럼 느껴졌다.

보호소 직원들은 유기견에게 ‘코라’라는 이름을 붙여주고 단독 시설에 수용해서 적응을 도왔다. 그런데도 코라는 사람을 경계했고 계속해서 불안해했다. 직원들은 이례적인 코라의 행동에 의아해서 코라를 포획한 길거리를 다시 방문했다.

그리고 수소문 끝에 코라가 새끼를 출산했다는 사실을 파악, 새끼 강아지 4마리를 추가로 구조했다. 직원들은 새끼를 코라의 단독실에 데려갔다고 한다.

코라의 반응은 놀라웠다. 마치 다른 강아지라도 된 것 마냥 그동안의 경계심이 완전히 사라졌다. 꼬리를 살랑거리며 새끼들의 냄새를 맡았다. 심지어 시키지도 않았는데 직원에게 다가와 눈을 마주 봤다. 마치 새끼를 찾아줘서 고맙다고 말하는 것처럼 보였다.

영상을 본 사람들은 “아가들 데려다줘서 고맙다고 눈으로 말하는 것 같다”, “새끼랑 생이별을 시켰으니 얼마나 가슴이 아팠을까”, “모성애는 인간한테만 있는 게 아니다” 등 감동에 벅차 올랐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