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이 안보여..” 홍대 길거리서 ‘호신용 스프레이’ 마구 뿌린 20대 남성

“눈이 안보여..” 홍대 길거리서 ‘호신용 스프레이’ 마구 뿌린 20대 남성

SBS 8시 뉴스

지난 25일 오전 4시께 서울 홍대입구역 인근에서 20대 남성이 지나가는 사람들을 향해 호신용 스프레이를 마구 뿌렸다.

SBS 8시 뉴스

20대 남성 A씨는 일면식도 없는 행인들을 향해 호신용 스프레이를 뿌렸다. 목격자는 피해를 당한 행인들이 비명을 지르며 “눈이 보이지 않는다”며 고통을 호소했다고 말했다.

SBS 8시 뉴스

A씨는 피해자 중 한 남성에게 제압돼 경찰에 체포됐다. 피해자는 남성 2명과 여성 1명, 총 3명이다. 이들은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은 뒤 귀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SBS 8시 뉴스

당시 A씨는 만취한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를 특수폭행 혐의로 입건하고 자세한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SBS 8시 뉴스
이하 연합뉴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