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해운대 ‘횡단보도’에 누워있던 20대 여성, 택시에 치여 사망

부산 해운대 ‘횡단보도’에 누워있던 20대 여성, 택시에 치여 사망

이하 기사와무관한사진/클립아트코리아

횡단보도에 누워있던 20대 여성이 지나던 택시에 치여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2019년 오전 5시께 부산 해운대구 우동 한 건물 앞 도로를 지나던 택시가 횡단보도에 누워있던 A(20)씨를 들이받았다. A씨는 곧바로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이내 사망했다.

경찰은 택시가 삼거리 직진 신호에서 운행하다가 횡단보도 바닥에 누워있던 A씨를 미처 보지 못하고 들이받은 것으로 추측했다.

택시기사는 경찰 조사에서 “건널목에 사람이 누워 있었는데 미처 피하지 못했다”고 사고 당시 상황을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A씨가 왜 횡단보도에 누워있었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고 한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