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서초동 ‘미용실’로 돌진한 차량에 깔린 ‘여성 손님 1명’ 사망

서울 서초동 ‘미용실’로 돌진한 차량에 깔린 ‘여성 손님 1명’ 사망

서초소방서 제공

오늘(30일) 오전 11시 25분쯤 서울 서초역 인근 주택가 미용실로 그랜저 HG 차량이 돌진해 전면 유리로 된 미용실 외벽을 들이받으면서 차량 전체가 미용실 안으로 들어갔다.

서초소방서 제공

이 사고로 미용실 안에 있던 40대 여성 손님 1명이 차에 깔리면서 크게 다쳤다. 심폐소생술을 받으며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사망했다.

서초소방서 제공

역시 미용실 안에 있던 40대 여성 종업원 1명도 중증 외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고, 그랜저 승용차를 운전한 80대 남자도 머리 등을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내일뭐하지 본문광고004> 4번째 사진 하단
서초소방서 제공

사고 현장에는 크게 파손된 오토바이도 있었다. 그렌저 차량이 미용실로 돌진하기 전 오토바이와도 충돌한 것으로 보인다. 사고 직후 현장을 지켜본 이문섭 씨는 “골목 길이어서 빨리 달릴 수 있는 곳이 아닌데, 차량이 오토바이를 피하다가 속도가 빨라지면서 미용실 안으로 돌진한 것 같다”고 전했다.

이하 기사와무관한사진/클립아트코리아

사고 직후 현장에 도착한 또 다른 목격자도 ” 차량이 언덕을 내려오는 길에 오른편에 있는 오토바이와 부딪힌 후 계속 직진하다가 미용실로 들어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한편 경찰은 블랙박스 등을 분석해 정확한 사고 경위와 원인 등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