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 ‘이곳’ 청소만으로 식중독 예방되는 5대요령

냉장고 ‘이곳’ 청소만으로 식중독 예방되는 5대요령

날은 더워도 습하지 않았던 지난주와는 달리, 이번주부터는 습도가 90% 이상 넘어가면서 공기가 매우 습해진다고 합니다. 이렇게 습도가 높아지면 곰팡이가 번식하고 악취도 나면서 식중독 위험이 높아지는데요. 여름철 냉장고 관리중 하나인 ‘이곳’을 자주 청소해주는 것이 식중독 예방의 지름길 입니다. 

 1.냉장고 고무패킹

냉장고에서 가장 더러운 곳 중 하나입니다. 냉장고 고무패킹 안쪽은 음식물 찌꺼기와 이물질이 쌓여 세균이 많이 번식을 하는데요. 소독용 에탄올로 청소해주면 이물질 제거와 살균까지 할 수 있습니다. 

 2. 냉장고 손잡이

요리 중 냉장고 문을 열면서 식재료의 세균이나 조미료의 액체 등이 붙게 되어서 냉장고 손잡이는 생각하는것보다 더럽습니다. 특히 이렇게 오염된 냉장고 손잡이는 가족 구성원 전체가 만지게 되니 꼭 닦아줘야 합니다. 

 3. 냉장고 야채칸

냉장고 야채실은 채소에서 묻어나온 흙과 이물질, 습도가 있는 장소여서 오염에 주의해야 하는데요, 특히 야채는 날것으로 먹는 경우가 많으니 여름철엔 자주 청소해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4. 냉장고 사이드 선반

문 쪽 사이드 선반에도 소스나 음료수 등이 튀어 더럽습니다. 냉장고 문쪽은 온도변화가 가장 큰 곳이므로, 이런 음식물이 묻어있으면 세균번식이 잘 일어나 잊지 말고 꼭 청소해야 합니다. 

 5. 도마 살균

나무 도마는 햇빛에 일광 소독을 하면 변형이 생기므로, 식초로 살균하면 좋습니다. 키친타올에 식초를 뿌려 5분정도 방치해두었다가 물에 행궈주면 됩니다.

식초는 일반 세균 제거 효과가 뛰어나지만, 잘 씻어내지 않으면 나무 도마에도 곰팡이가 필 수 있으니 주의하셔야 합니다.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