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경환 “김지민과 결혼.. 디데이 얼마 안 남았다” 깜짝 고백 (사진)

허경환 “김지민과 결혼.. 디데이 얼마 안 남았다” 깜짝 고백 (사진)

이하 SBS플러스 언니한텐 말해도 돼

개그맨 허경환이 미녀 개그우먼 김지민과의 결혼설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지난 2일 방송된 SBS플러스 예능 프로그램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는 스페셜 MC로 허경환이 출연했다.

이날 MC 이지혜가 “방송에서 김지민 씨와 9년 뒤에 결혼을 약속했다는 말을 들었다”고 말했다.

이에 허경환은 “과거에 ‘꽃거지’라는 프로그램을 같이 한 적이 있는데, 당시 농담 삼아 ‘우리가 50살까지 결혼을 못 하면, 나랑 결혼하자’라고 말한 적이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허경환은 “그런데 50살이 다가오고 있어 불안하다”고 밝혔다.

이에 김원희가 “언뜻 듣기로는 재미라고 넘겨버릴 수도 있겠지만, 그래도 진심이 조금은 섞여 있을 것이다”며 “김지민 씨 어느 부분이 좋았냐, 무엇을 보고 결혼을 생각했냐”라고 질문했다.

그러자 허경환은 “정확하게 좋다고 한 적은 없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그는 “그때 당시 내 캐릭터는 ‘꽃거지’였다. 매번 거지꼴(분장)로 있으니까 언제까지 이렇게 혼자일지 모른다는 불안함에 서로에게 예약을 걸어뒀던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