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예쁜 꼬물이들♥” 황신영, 무사히 세 쌍둥이 출산했다 (+영상)

“너무 예쁜 꼬물이들♥” 황신영, 무사히 세 쌍둥이 출산했다 (+영상)

이하 유튜브 채널 ‘ENa School에나스쿨’

황신영은 지난 28일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ENa School에나스쿨’에 ‘세 쌍둥이 건강하게 출산했어요 ♡’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서 그는 세 쌍둥이를 출산한 후 병원 침대에 누워 몸을 추스르고 있다. 황신영은 임신과 출산으로 많이 지친 ‘폐’를 위한 운동 기구를 입으로 불었다 땠다를 반복하는 모습을 보였다.

황신영은 “내가 전신마취를 했다”며 “전신마취를 하고 이거(폐 운동 기구)를 해줘야 폐에 좋다고 한다”고 말하면서 “드디어 살았다 제가. 어제까지만 해도 간호사 언니한테 무통 주사 놔달라, 진통제 다 넣어달라고 부탁했었다”며 출산 당시 힘들었던 순간을 전했다.

황신영은 세 쌍둥이 출산 직후 사진도 공개했다. 그는 첫째 딸이 1.7kg, 둘째 아들은 2.3kg, 셋째 딸은 2.3kg라며 “니큐가 부족해서 애들이 다 흩어졌다. 제대로 안아보지도 못했다”고 밝혀 보는 이들을 안쓰럽게 만들기도 했다.

그는 “어제까지만 해도 글씨가 4개로 보이는 등 많이 힘들었다”고 말하기도 했다.

하지만 황신영은 “근데 지금은 (컨디션이) 완전 나아졌다. 이제 산후조리원에서 우리 가족 모두 모인 모습 보여드리겠다. 노래도 부르고 춤도 살짝 추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