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 갑니다” 피오, 계속 입영 연기 하더니.. 결국 ‘군입대’ 안 한다

“안 갑니다” 피오, 계속 입영 연기 하더니.. 결국 ‘군입대’ 안 한다

이하 피오 인스타그램

그룹 ‘블락비’ 피오(28·표지훈)가 올 12월까지 입영 연기를 신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피오는 병무청에 올 12월까지 입영 연기를 신청했다. 이 신청이 통과됨에 따라 연말까지 각종 방송 활동에 임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연예계 관계자는 “피오가 육군 현역병 통지를 받았으나 입영 연기를 위한 서류를 준비해 제출했다”며 “최근 입영 연기 신청이 받아들여진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앞서 피오는 지난달 8년간 함께한 소속사 세븐시즌스와의 전속 계약이 만료된 바 있다.

피오는 지난 2018년 ‘블락비’ 멤버 태일, 비범, 재효, 유권, 박경과 함께 세븐시즌스와 재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리더 지코는 소속사 KOZ엔터테인먼트를 설립, 독립한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