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고 지옥에 간다”.. 청불 판정받은 넷플릭스 새 드라마, 유아인·박정민 등 화려한 라인업 (영상)

“그리고 지옥에 간다”.. 청불 판정받은 넷플릭스 새 드라마, 유아인·박정민 등 화려한 라인업 (영상)

넷플릭스 지옥 (이하)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이 청소년 관람 불가 등급을 받았다. 

지난 7일 영상물등급위원회(이하 영등위)는 홈페이지를 통해 넷플릭스 ‘지옥’이 ‘청소년 관람 불가’ 등급을 받았다고 공지했다. 

영등위 측이 공개한 내용 정보 서비스란에는 “물리적 폭력과 살상 등 신체 위해 요소가 구체적이고 지속적으로 그려지고 있으며, 시청각적 공포감이 자극적이며 직접적으로 묘사되어 있음”이라고 설명했다.

등급 판정 소식을 접한 팬들은 “진짜 재밌겠다”, “유아인 찰떡 캐스팅”, “원작도 진짜 재밌다”, “엄청 기대 중”, “흥할 것 같은 예감이 팍 온다”, “많이 무서우려나” 등의 댓글을 남기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지옥’은 예고 없이 등장한 지옥의 사자들에게 사람들이 지옥행 선고를 받는 초자연적 현상이 발생하면서 이를 틈타 세를 확장하려는 종교단체와 사건의 진실을 파헤치려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는다.

배우 유아인, 박정민, 김현주, 원진아, 양익준, 김신록 등이 출연해 열연을 펼쳤으며 공개일은 내달 19일이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