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경남 창녕 60대 성범죄자, 전자발찌 끊은 채 순천으로 도주.. 수색 中

[속보] 경남 창녕 60대 성범죄자, 전자발찌 끊은 채 순천으로 도주.. 수색 中

온라인커뮤니티

경남 창녕에 주소를 둔 60대 남성이 전자발찌를 훼손하고 달아나 경찰과 법무부가 추적에 나섰다.

네이버 댓글

경남경찰청과 법무부는 어젯밤 11시쯤 경남 창녕군에 사는 60대 남성 A 씨가 전자발찌를 끊고 도주해 추적하고 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청소년성보호법위반 혐의 등으로 전자발찌 부착 명령을 받은 A 씨는 야간 외출 제한 명령을 위반하고 차량을 이용해 전남 순천으로 도주한 것으로 드러났다.

연합뉴스

경찰과 법무부는 오늘 새벽 A 씨가 타고 간 차량과 훼손된 전자발찌, 휴대전화를 순천에서 발견해 인근 CCTV를 확인하고 택시나 버스 등 대중교통 이용 여부를 수사하는 중이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