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익 29일 정기시험 취소…연기 또는 응시료 환불 가능

토익 29일 정기시험 취소…연기 또는 응시료 환불 가능

3월 7일 예정 텝스도 취소돼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이 확산하면서 영어능력 평가시험인 토익(TOEIC) 정기시험도 취소됐다.

한국토익위원회는 29일 전국에서 실시 예정이었던 토익 정기시험을 전면 취소한다고 26일 밝혔다.

위원회는 “취업 준비를 비롯한 수험 일정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방역 조치와 함께 정기시험을 예정대로 진행하고자 노력했지만, 지역사회 감염 전파 방지와 국민 안전을 위해 불가피하게 취소했다”고 설명했다.

위원회는 이 시험에 신청한 응시자를 대상으로 응시료를 환불하거나 이후 시험으로 연기해 줄 방침이다.

서울대 텝스관리위원회도 3월 7일 치러질 예정이던 영어시험 텝스(TEPS)를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취소한다고 전날 밝혔다.’

토익 TOEIC 시험
[연합뉴스 자료사진]

(ⓒ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연합뉴스. 해당글은 제휴매체의 기사입니다.)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