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소유진’ 딸 세은이 ‘포뇨’와 똑닮은 비주얼 근황

‘백종원+소유진’ 딸 세은이 ‘포뇨’와 똑닮은 비주얼 근황

SBS 맛남의 광장

백종원, 소유진 부부의 막내딸 세은이의 깜찍한 외모가 누리꾼의 시선을 사로잡았습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 상에서는 백종원, 소유진 부부의 막내딸 세은이의 닮은 꼴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세은이가 닮은 캐릭터는 영화 ‘벼랑 위의 포뇨’의 주인공 ‘포뇨’입니다.

포뇨는 특유의 조그만 체구와 귀여운 표정으로 수많은 팬덤을 형성하고 있는 캐릭터입니다.

인터넷 커뮤니티

보호본능 자극하는 세은이의 통통한 볼살과 시원한 입매가 포뇨와 똑 닮아있습니다.

여기에 더해진 사랑스러운 미소 역시 포뇨와 매우 흡사해 놀라움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앞서 세은이는 13일 아빠 백종원이 출연하는 SBS ‘맛남의 광장’에 출연해 깜찍한 외모로 랜선 이모들을 미소 짓게 만들었습니다.

해당 사진을 접한 누리꾼은 “얼굴에 아빠랑 엄마가 반반씩 있다”, “진짜 포뇨 같다”, “너무 귀엽다”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습니다.

이하 소유진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