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임세령, 핑크빛 미국 데이트 포착.. 함께있는 남자들의 정체가 더 대박이다 (사진)

이정재♥임세령, 핑크빛 미국 데이트 포착.. 함께있는 남자들의 정체가 더 대박이다 (사진)

보그

배우 이정재(49)와 임세령(44) 대상그룹 부회장을 포함한 셀럽들의 근황이 미국에서 포착되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16일(한국 시각) 아트 어드바이저리 AFA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스타와 예술계 유명 인사들의 단체 사진이 올라왔다. AFA 측은 “최근 새로운 친구들을 데리고 마르치아노 미술 재단을 방문하는 기쁜 일이 있었다. 즐거운 인연을 만들어 준 미키 리(이미경 CJ 부회장)에게 감사하다”고 밝혔다,

온라인커뮤니티 (이하)



공개된 사진에는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위치한 마르치아노 미술 재단을 방문한 이정재와 임세령의 모습이 담겨있다. 배우 이병헌(51)과 정우성(48), 강동원(40), 박해수(40) ‘오징어 게임’ 황동혁 감독(50) 등도 함께했다. 이들은 모두 정면을 바라보며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이다.

이정재와 임세령은 나란히 서서 편안한 분위기의 옷차림으로 큰 키와 훈훈한 비율을 자랑한다. 이정재 옆에 선 CJ그룹 부회장 이미경(63)은 그의 팔짱을 끼고 있는 모습이다.



이어지는 사진에선 박해수, 강동원, 이정재, 정우성이 의자에 앉아 여유로운 순간을 보내는 장면도 카메라에 포착되었다. 박해수와 강동원은 편하게 앉아 미소짓고 있다. 평화로운 한때를 즐기며 친분을 과시하는 모습이다.

한편 이정재는 임세령과 최근 미국 로스앤젤레스 카운티 미술관에서 열린 LACMA Art + Film Gala(라크마 아트 필름 갈라)에 참석했다. 지난 2015년 열애 인정 후 7년 차 커플인 두 사람은 공식 석상에 동행하며 여전한 애정을 드러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