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축성 발성장애 앓고 있다” 고백한 유명 여배우 (+사진)

“연축성 발성장애 앓고 있다” 고백한 유명 여배우 (+사진)

이하 KBS2TV 옥탑방의 문제아들

지난 16일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배우 김성령이 출연해 “10년 넘게 연축성 발성장애를 앓고 있다”고 밝혔다.

김성령은 “성대가 정상이 아니란 거다. 내 의지와 상관없이 떨리는 것처럼 성대가 아무 이유 없이 떨리는 거다. 성대가 제대로 붙어야 소리가 나오는데 계속 떨리니까 잘 안 붙어서 쉰 소리가 나거나 바람 새는 소리가 나는 거다”고 말했다.

“연기자니까 스트레스를 많이 받지 않았냐”란 출연자의 물음에 김성령은 “많이 받았다”고 말했다.

이하 김성령 인스타그램

이어 김성령은 “늘 치료하고 작품을 한다. 성대에 보톡스를 맞는다. 한 달에 한 번 맞는다”고 말했다.

김성령은 “보톡스로 성대를 잡아주면 소리를 지르려고 할 때는 안 나온다. 연극을 하는 동안에는 안 맞는다. 계속 소리를 질러야 하니까. 저 뒤에까지 들려야 하니까. 그럼 소리는 지르는데 낮은음이 안 나온다”고 밝혔다.

김성령은 “치료받았는데 느닷없이 절규하는 신이 나올 때가 있다. 감독님에게 설명해도 잘 모르니까 내 목소리가 나오는 범위 안에서 연기해야 해서 연기자로서 좀 아쉽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