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가의 가전제품 산산조각 낸 대참사 사고.. ‘렌터카 운전자’는 10대 여성? (+사진)

고가의 가전제품 산산조각 낸 대참사 사고.. ‘렌터카 운전자’는 10대 여성? (+사진)

충남 홍성에서 렌터카가 가전제품 매장 안으로 돌진하는 사고가 발생해 충격을 주고있다. 경찰은 렌터카 운전자가 10대 여성이라고 밝혔다. 

홍성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0시께 홍성군의 한 회전교차로에서 A(18·여) 씨가 몰던 승용차가 가전제품 매장 안으로 돌진했다. 당시 A씨는 음주나 무면허로 운전하지는 않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은 A 씨가 렌터카를 빌려 친구인 B(18·여) 씨와 함께 차를 타고 가다 회전교차로에서 운전 미숙으로 사고가 발생했다고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는 중이다. 사고를 낸 렌터카는 기아 K5로 알려졌다.  

16일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에는 한 네티즌의 사고 목격담이 올라오기도 했다. 해당 네티즌은 “우리 동네인데 OO마트(가전제품 매장) 뚫고 들어가서 ‘종이의 집’ 촬영지가 됨. 여대생 두 명이라고 함. 그와 중에 흰색, 허 넘버, 과학 5호기”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직접 촬영한 사고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당시 렌터카는 가전제품 매장 유리창을 부수고 그대로 내부로 돌진했다. 사고 충격으로 렌터카 전면이 크게 파손됐고 매장 안에 있던 안마의자 등 여러 가전제품들이 산산조각 난 모습이다.

사진출처 _ 보배드림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