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약물했다에 11억” 걸었던 ‘그렉 듀셋’, 이번엔 ‘ㅎㅊㅅ’까지 저격했다 (사진)

“김종국 약물했다에 11억” 걸었던 ‘그렉 듀셋’, 이번엔 ‘ㅎㅊㅅ’까지 저격했다 (사진)

이하 그렉 듀셋 유튜브

김종국이 약물을 사용했다고 주장해 논란이 된 캐나다의 헬스 전문 유튜버 ‘그렉 듀셋’이 이번에는 헬스 트레이너 황철순을 저격했다.

17일 ‘그렉 듀셋’은 한국 유명 헬스트레이너인 황철순을 주제로 한 영상을 업로드했다. 그는 “황철순은 한국의 보디빌딩 대회에서 여러 번 출전했다. 그는 도핑 테스트도 여러 번 받았다. 그렇다고 해서 그가 약물을 사용하지 않았을까?”라며 의문을 제기하기 시작했다.

그는 “황철순은 2010년 경량급 보디빌딩 대회에서 우승했다. 이후에는 갑자기 헤비급으로 올라가 경쟁하기 시작했다. 그는 그러면서도 협회를 통해 약물 검사를 여러 번 받았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그렉 듀셋은 황철순이 여러 번 도핑 테스트를 받았다는 것만으로 로이더(약물 사용자)가 아니라고 하기는 어렵다고 말했다.

이하 황철순 인스타그램

이어 그는 김종국이 받은 검사를 언급했다. 김종국은 최근 본인의 남성호르몬 검사 결과를 공개하며 약물을 사용한 적이 없다고 부정했다.

그렉 듀셋은 “단순히 남성호르몬 수치가 높다고 해서 약을 먹지 않았다는 걸 증명할 수는 없다”라고 강조했다. 그렉 듀셋은 약물을 사용한 뒤에 걸리지 않는 것이 쉬운 일이라는 걸 주장하기 위해 황철순을 언급한 것으로 추측된다.

tvN 예능 ‘코미디 빅리그’에서 ‘징맨’으로 활약하던 황철순은 지난해 3월 유튜브 영상을 통해 약물을 시인한 바 있다. 당시 황철순은 “목숨을 담보로 한 게 아니라면 (약물 사용은) 생각조차 하지 마시라”라며 약물 사용의 위험성을 알렸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