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행복해요♥” 유명 여가수, 사랑하는 딸에게 ‘추억’ 남겨주려 ‘버스 여행’ 떠났다 (+사진)

“너무 행복해요♥” 유명 여가수, 사랑하는 딸에게 ‘추억’ 남겨주려 ‘버스 여행’ 떠났다 (+사진)

이하 백지영 인스타그램

가수 백지영은 18일 인스타그램에 “오늘 하임이랑 버스 여행. 넌 좋았니? 엄만 많이 감사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사진 속 백지영은 딸 하임 양과 함께 손을 잡고 버스를 타고 있다. 특히 엄마 곁에 찰싹 붙어 있는 아이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냈다.

백지영은 또 개구쟁이 같은 표정을 하며 교통카드를 이용해 결제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를 본 동료 연예인 MC 딩동은 “엄마와 함께하는 최고의 여행”이라고 댓글을 적었다. 네티즌들은 “찐(진짜)행복이지요. 보기 좋아요”, “엄마와 함께라면 이즈뭔들. 보는 눈도 행복해요” 등 다양한 댓글을 남겼다.

백지영은 지난 2013년 배우 정석원과 9세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결혼했으며 2017년 하임 양을 품에 안았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